본문 바로가기

gma 광주시립미술관 Gwangju Museum of Art

모바일메뉴
오시는길 온라인미술관 사전예약

현재전시

신소장품 2020
신소장품 2020
  • ·기간

    2021.05.19 ~ 2021.06.20

  • ·장소

    시립미술관 본관 제5, 6전시실

  • ·관람료

    무료

  • ·주최 및 후원

    광주시립미술관

작품수

평면, 조각, 뉴미디어 등 70여점

기획의도

광주시립미술관은 2020년 수집한 소장작품을 소개하는 [신소장품 2020]전을 개최한다.

전시내용

한 사회를 가늠할 때 우리는 그것이 가진 문화의 모습과 수준을 들여다본다. 문화와 예술은 개개인 정신성 표현의 결정체이자 우리가 살아가는 세계를 반영하는 거울이기 때문이다. 시간을 거쳐 축적된 한 미술관의 소장품은 세상을 바라보는 눈이며 미래를 상상하는 도구가 된다. 마샬 맥루한(Herbert Marshall McLuhan)은 ‘예술은 조기 경보 시스템처럼 미래를 대비할 수 있도록 한다’고 말했다.

미술관은 각각의 특성에 따라 심도 깊은 이해와 연구를 바탕으로 소장품 수집의 방향성을 설정한다. 광주시립미술관은 특히 지역 미술의 주요한 작품들을 조사, 수집, 연구 및 보존함으로써 지역 미술사를 정립하고 시민들에게 소개하며, 우리 문화에 대한 자긍심을 고취하고자 힘쓰고 있다. 특히 5.18민주화운동의 민주, 인권, 평화 정신이 담긴 작품들과 남도 미술의 원류인 남종화 분야 등 지역 미술사를 대표하는 작품들을 수집, 연구, 보존하고 있다. 또한 국내·외의 다양한 장르 및 작가군의 작품들로 소장품을 구성하고 있다.

2020 소장품 수집은 크게 일반 구입, 아트페어 구입, 기증의 방식을 통해 이루어졌다. 수집은 공모와 학예직 제안의 과정을 거쳐 작품수집심의위원회와 작품가격평가 심의워원회의 심사를 통해 최종 131점이 선정되었다. 이번 소장품은 전통 남도미술부터 현대미술까지, 지역 근현대 미술사를 일별할 수 있는 폭넓은 시대의 작품들로 구성되었다. 특징별로 구분하자면 남도의 전통화와 근대 회화, 민중미술을 중심으로 한 사회참여 계열, 그리고 자연탐구, 개인서사를 소재로 다룬 현대미술 작품 등으로 갈무리된다.

2020년 팬더믹 속 예술은 우리에게 더 간절했고, 이를 위해 광주시립미술관은 긴급 작품 구입을 통해 광주지역 작가들과 함께했다. 코로나19는 지난 1년이 넘는 시간 동안 많은 변화를 불러일으켰다. 감염병 확산의 초기에는 특히 많은 활동이 제한되었고, 이로 인해 작업을 생업으로 삼는 작가들은 삶과 예술 활동에 직격탄을 맞았다. 우리 미술관은 지역 작가들의 현실을 위로하고 지원하고자 ‘코로나19 긴급 작품 구입’을 통해 총 46점의 작품을 수집했으며, 2020년 소장작품 수집은 131점 전부 지역 출신 작가들의 작품으로 소장하게 되었다.

지난 한 해 동안 예술은 삶에서 멀어 보였지만, 우리는 더욱 다양한 연대를 통해 예술로 하나 되는 삶을 꾀하고자 한다. 광주시립미술관은 깊이 있는 고민과 전문성 있는 정책을 통해 미술관의 재산이자 지역민의 유산인 소장품을 수집, 연구, 보존하는 데에 더욱 힘쓸 것이다.


  • 사계산수(춘하추동)
    • 작품명

      사계산수(춘하추동)

    • 작가명

      허백련

    • 제작년도

      1940

    • 규격

      66*33.5cm*4P

    • 재료

      한지에 수묵담채

  • 하늘과 땅 사이 5 시리즈(시신 끌고 가는 두 남자)
    • 작품명

      하늘과 땅 사이 5 시리즈(시신 끌고 가는 두 남자)

    • 작가명

      강연균

    • 제작년도

      2019

    • 규격

      69*99cm

    • 재료

      종이에 목탄

  • 무등산 만월
    • 작품명

      무등산 만월

    • 작가명

      이선복

    • 제작년도

      2020

    • 규격

      68*134cm

    • 재료

      한지에 먹

  • 기억된 미래
    • 작품명

      기억된 미래

    • 작가명

      강 운

    • 제작년도

      2019

    • 규격

      159.5*136.5cm

    • 재료

      Oil on Canvas